*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임하연 (시인, 작가)

 

 

 

 

 

숲새는 저의 선배님께서 지어주신 제 별명입니다.

초목과 산꽃들이 푸르싱싱하게 우거진 숲 속은 신선하고 생기가 있습니다. 딱딱하고 삭막한 도시보다 새들이 둥지를 짓고 노래하기에도 좋은 곳이지요. 새들은 자유롭고 욕심도 적어요.

그들의 지저귐은 묘하게도 화음을 이루어 마치 아름다운 협주곡을 듣는 것 같습니다. 새들이 날개를 치며 날아오를 때, 내 안에서 아직 부화되지 못한 꿈들도 꿈틀거리기 시작합니다.

또한, 숲새네 노란벤치는 햇볕처럼 따뜻하고, 평화롭고, 안전하며 초록 잎들 속에서 더욱 눈길을 끌어요. 어린아이들이나 병아리, 개나리가 떠오르기도 하지요. 햇살이 들면 다른 색깔의 벤치도 노랗게 보이곤 해요. 밝고 선명해서 기분이 상쾌해지며, 세상 속의 사악한 위험으로부터 보호되는 자리랍니다.

굳이 많은 사람이 한꺼번에 몰려오지 않고, 두세 명씩이라도 번갈아 와서 오손도손, 도란도란 솔직하고 꾸밈없이, 욕심이나 계략 같은 것도 없이, 살아가는 즐거움과 행복을 함께 이야기하고 느끼고자 제 문학의 방 이름을 숲새네 노란벤치라고 정했습니다. 서로 뜻이 맞고 오붓한 느낌을 좋아하는 사람들끼리 잠시나마 휴식의 공간으로 이용하시면 좋겠습니다.

 

 

이 글은, 최근에 중앙대학교에서 중앙인문학관을 개설하며 저의 글 방을 마련하자는 제안이 있었기에 방 이름을 <숲새네 노란벤치>로 정하게 된 배경을 쓴 것입니다.

 

 

숲새네 노란벤치.jpg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  박유순 화가 그림

 

 

  • |
  1. 숲새네 노란벤치.jpg (File Size:179.3KB/Download:25)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취소
  • 시 「일 분만이라도」 임하연 file
    • 21.11.24. ·
    • 조회 수 3 ·

                일 분만이라도                           임하연 (시인)                             엄마가 일 분만이라도 살아오시면            내 가슴 그 시간 뻥튀기 기계되어            그 넋을 안고 뜨겁게 구르다가            우리 마당 햇살 뛰노...

    시 「일 분만이라도」 임하연
  • 시 「불영계곡 스케치」 임하연 (2020. 3... file
    • 20.03.12. ·
    • 조회 수 275 ·

    불영계곡 스케치 임 하 연 (시인) 해 돋는 동해 바다 파도 소리는 돌아오라 돌아오라 쉬임없이 재촉하다 숨가쁘게 넘고 돌아 천축산 부처님 그리매 드리운 불영 골짜기 산태극, 물태극 흐르는 물길따라 안으로 깊게 깊게 들어가다 수백 년 풍우한설 함께 늙은...

    시 「불영계곡 스케치」 임하연  (2020. 3월 발표)
  • 시 「시간을 싣고 달리는 말」 임하연 - ... file
    • 20.02.21. ·
    • 조회 수 260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시간을 싣고 달리는 말 임 하 연 (시인, 작가) 시간을 싣고 달리는 말 붙잡으려면 휘어들며 질주하는 그 옆구리에 홍화처럼...

    시 「시간을 싣고 달리는 말」 임하연 - 당선작
  • 시 「우리 사랑 고요해질 때」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242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우리 사랑 고요해질 때                 임 하 연    (시인)     이토록 고요할 순 없으리라   갈대숲에 내려앉는 함박눈처럼 탈...

  • 수필 「빨강 깃발」 임하연 - 《월간문학... file
    • 20.02.21. ·
    • 조회 수 232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빨강 깃발                임 하 연   ( 시인,   월간문학  수필  등단)         "가이드 생활 20년 동안 이런 경우는 처음이...

    수필 「빨강 깃발」 임하연 - 《월간문학》 발표
  • 시 「나무 안에 사는 나무」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244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나무 안에 사는 나무           임하연 (시인,작가)      기억을 저장하는 나무에는   망각의 수액도 함께 흘러   전생을 돌아 ...

  • 수필 「겨울 나비」 임하연 - 《월간문학...
    • 20.02.21. ·
    • 조회 수 202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겨울 나비                      임 하 연  (시인,  작가)                                                                  ...

  • 수필 「버스공주 설」 임하연 - 조선일보 ... file
    • 20.02.21. ·
    • 조회 수 47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버스공주 설아               임 하 연   (시인,  작가)         “아니? 뭐 저런 버스가 다 있어? 정류장에서 서지도 않고 지나가? 에잇 참! 저렇...

    수필 「버스공주 설」 임하연 - 조선일보 등 일간지
  • 수필 「그 사과의 향」 임하연 - 《월간... file
    • 20.02.21. ·
    • 조회 수 39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그 사과의 향             임 하 연   (시인 ,  월간문학 수필  등단)           “할아버지, 괜찮으세요? 이쪽으로… 더 오셔야 해요. 차가 와요! ...

    수필 「그 사과의 향」 임하연 -  《월간문학》 발표
  • 수필 「숲새네 노란벤치」 임하연 -중앙인... file
    • 20.02.21. ·
    • 조회 수 53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숲새네 노란벤치               임하연 (시인, 작가)           ‘숲새’ 는 저의 선배님께서 지어주신 제 별명입니다. 초목과 산꽃들이 푸르싱싱하게...

    수필 「숲새네 노란벤치」 임하연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이름
  • 시 「땅과 하늘 사이 흰 강을 건너」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26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땅과 하늘 사이 흰 강을 건너               임 하 연  (시인, 작가)     가뭇가뭇 검버섯 핀 하늘이 백발을 휘날리듯 눈을 훌뿌린다 하늘에 닿는 ...

  • 수필 「쥐들아, 기억하니?」 임하연 file
    • 20.02.21. ·
    • 조회 수 29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쥐들아, 기억하니?                임 하 연       차가운 빗줄기가 온종일 나의 창을 때리며 내리던 날, 어머니의 전화를 받았다. 객지에 있는 딸...

    수필 「쥐들아, 기억하니?」 임하연
  • 시 「짝사랑.2」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34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짝사랑.2             임 하 연  (시인, 작가)         이유 없이 내 옷깃 들썩이고 무심하게 가는 저녁 바람 구비구비 돌아 달리면 얼마나 먼 길 ...

  • 시 「짝사랑.1」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38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짝사랑.1              임 하 연   (시인,  작가)       하릴없이 내 창을 두드리고 흔적을 감추는 빗방울들 가닥가닥 모여 흐르면 얼마나 먼 길 어...

  • 칼럼 「다시 새해」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32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칼럼     다시 새해             임하연 (시인, 월간문학 수필 등단)        아메리카 인디언들은 사냥감을 쫓다가도 잠시 추격을 멈추고 뒤를 돌아...

  • 시 「하늘에 빛 칠하는 불그림」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31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하늘에 빛 칠하는 불그림                            임 하 연     버려진 장롱이 비에 젖고 있다 한때는 보송보송한 속살도 있었다 소중한 것들...

  • 시 「어머니의 민들레」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25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어느 따스한 늦가을 날, 용인에 있는 부모님의 묘소를 찾았습니다. 철에 맞지 않게 피어있는 민들레 꽃씨를 발견하고, 신기하면서도 깊은 생각을 ...

  • 시 「상수리 숲에 돌아와」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25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상수리 숲에 돌아와                 임 하 연     가난한 손아귀들이 힘겹게 움켜쥔 호박돌로 상수리나무 허리춤을 때려 열매 털어낸 흔적 화들...

  • 수필 「나의 아버지」 임하연 file
    • 20.02.21. ·
    • 조회 수 43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나의 아버지                  임 하 연       고향을 떠나 내가 서울에서 산 지도 삼십 년이 넘었다. 자주 내려가지 못하니 추억마저 아득하다. 나...

    수필 「나의 아버지」 임하연
  • 시 「서울은 바다」 임하연
    • 20.02.21. ·
    • 조회 수 21 ·

    * 중앙대홈페이지 '중앙인문학관' 임하연의 글방 <숲새네 노란벤치>의 작품들을 다시 정리하여 올립니다.     서울은 바다          임 하 연       서울은 바다다 뜨거운 삶의 바다 온갖 꿈의 바다 배달겨레 영원한 역사의 바다 우리의 수도 서울은 끝없는 사...